대마도 쇼핑팁!

 

 

 

보통 부산사람들이 면세+일본제품을 사러가는 곳 = 대마도 라고 볼 수 있다.

하지만, 오사카나 오키나와, 도쿄, 후쿠오카등과는 비교도 될 수 없을정도로 쇼핑여행으로는 추천할 수 없는 곳이 바로 이 대마도이니,

구지 서울에서 면세쇼핑이나 일본상품 사러 대마도를 가시지는 마시기를!

 

여튼, 대마도에서 쇼핑을 즐기고 싶다면 북쪽인 하타카츠보다는 남쪽인 이즈하라쪽이 더 괜찮다고 하는데,

식탐이는 걍 나중에 1박 2일정도로 다시 한 번 대마도를 돌아볼 예정!

결론은 쇼핑을 위한 대마도 방문은 이즈하라를 추천!

 

식탐이가 다녀온 대마도 하타카츠는 자연경관(?)이 더 화려하다고 하는데, 쇼핑을 할곳이라고는 항구 바로 앞에 작은 벨류마트와

택시나, 렌트카 등을 타고 이동해야 한다는 큰 벨류마트가 전부라고 한다.

 

큰 벨류마트는 걸어서 가기는 조금 무리가 있고, 렌트카나 택시, 버스관광투어를 통해 이용하면 된다고 하는데,

큰 벨류마트는 벨류마트, 100엔숍, 드럭스토어 정도가 모여있는 크기라고 보면 된다.

 

 

 

 

 

 

 

 

 

 

 

 

 

 

 

 

 

 

렌트카를 타고 벨류마트 도착.

이미 대마도 다녀오기 전 달에 나가사키에서 무진장 쓸어담았던 식탐.

살것이 없네...

 

 

 

 

 

 

 

 

 

 

 

 

 

 

 

 

 

 

벨류마트에 입장 후,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사간다는 곤약젤리나 하나하나 담고~

 

 

 

 

 

 

 

 

 

 

 

 

 

 

 

 

 

 

 

일본식 카레는 맛있는데 살까 말까 고민을 좀 하다가..

 

 

 

 

 

 

 

 

 

 

 

 

 

 

 

 

 

 

결국 킷캣만 집어든 식탐이!

사실... 대마도는 섬속의 섬이다 보니까 오사카나 후쿠오카처럼 상품들이 막 저렴한 편은 아니다.

대부분 100엔정도 비싼듯!

 

 

 

 

 

 

 

 

 

 

 

 

 

 

 

 

 

 

 

호로요이나 음료수등은 살까말까 고민하다가.....

무거우니까 패스.

 

 

 

 

 

 

 

 

 

 

 

 

 

 

 

 

 

결국 바로 마실 블랙 커피와 킷캣, 우동에 넣어먹을 가쯔오부시, 곤약젤리만 겟겟

그렇게 약 1000엔정도 계산을 하고~~

 

 

 

 

 

 

 

 

 

 

 

 

 

 

 

 

100엔샵 투어.

 

 

 

 

 

 

 

 

 

 

 

 

 

 

 

 

 

 

음.... 우리나라 다이소보다 작은 느낌의 100엔샵.

그냥저냥 둘러볼만 하지만, 살껀 별로 없는...;;

 

 

 

 

 

 

 

 

 

 

 

 

 

 

 

 

 

 

 

셀렉트샵이라고 100엔샵과 이상한(?) 의류들을 모아놨으나, 그냥 구경하기에는 좋은데..

딱히 살만한것은 없으니 비추!

 

 

 

 

 

 

 

 

 

 

 

 

 

 

 

 

면세상품이 잘못와서 가방이 없어진 마미만, 이상한 보냉가방 하나 겟.

 

 

 

 

 

 

 

 

 

 

 

 

 

 

 

 

바로옆에 있는 드럭스토어 미도리약국.

이 드럭스토어 이름이 미도리약국인지 오늘 처음 안 식탐ㅋ

여튼, 여기서는 할머니 드리려고 걍 동전파스만 겟겟

 

 

 

 

 

 

 

 

 

 

 

 

 

 

 

 

 

 

대부분의 화장품들이 역시나 섬 속의 섬인 만큼 100엔정도씩 다 비싸다.

 

 

 

 

 

 

 

 

 

 

 

 

 

 

 

 

귀저기나 생활용품, 양배추약 등 웬만한 드럭스토어에 있는 제품들은 다 있지만....

가격이 ㅜㅜ

일본 내에서는 비싼편에 속함으로, 걍 동전파스만 겟겟

 

 

 

 

 

 

 

 

 

 

 

 

 

 

 

 

 

 

이제와서 보니 벨류마트보다 저렴한 곤약젤리.

일본은 8%의 부가세가 따로 표기되기때문에 가격표를 잘 확인해야한다.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사간다는 샤론파스와, 동전파스가 한가득 :)

 

 

 

 

 

 

 

 

 

 

 

 

 

 

 

 

 

으아~~~ 동전파스좀 많이 사올껄~

휴족시간이 떨어져가 ㅜㅜ

 

 

 

 

 

 

 

 

 

 

 

 

 

 

 

 

 

 

뭐 급할때 살 수 있는 신라면도 보이고 :)

 

 

 

 

 

 

 

 

 

 

 

 

 

 

 

 

비오레 클렌징티슈도 보이나.. 내가 샀던 가격보다 왜 비싸지?!

역시 쇼핑은 오키나와나 후쿠오카로 :)

(요즘엔 나가사키도 괜찮은듯!)

 

 

 

 

 

 

 

 

 

 

 

 

 

 

 

 

 

렌트카나 차량이용하기가 어려워서 딱히 벨류마트에 가지 못한다면, 하타카츠 항이나 항구 바로 앞의 기념품 샵에서도

다양한 기념품을 살 수 있다.

 

 

 

 

 

 

 

 

 

 

 

 

 

 

 

 

어차피 차비하고 하면 도찐개찐.

 

 

 

 

 

 

 

 

 

 

 

 

 

 

 

 

 

곤약젤리를 보면 약 50엔정도 비싸긴 하지만, 뭐 ㅋㅋ 차비생각하면 비슷하지 ㅋㅋ

 

 

 

 

 

 

 

 

 

 

 

 

 

 

 

 

그렇게 대마도 쇼핑을 끝으로 짧디 짧은 대마도 당일치기 나들이 끝!

돌아올때는 니나타라 니나호에서 완전 꿀 잠 잤다는거♪

 

다음번엔 1박 2일이닷!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