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키나와에서 맛본 모스버거

 

 

 

 

오키나와에서의 마지막날!

9시쯤 일어나서 약 2시간정도의 시간이 남아 뭘 할까 고민하다가 전날 묶었던 가라유시LCH 이즈미자키 켄쵸매에서 류보백화점이 가까워 슬슬 마실나가보기로 한 식탐.

역시, 여행의 마지막날은 언제나 아쉬워!

 

 

 

 

 

 

 

 

 

 

 

 

 

 

 

 

 

오후 비행기라, 점심은 먹어야 할것 같아 늘 익숙한 모스버거로 궈궈!

모스버거는 우리나라에도 입점되어 있는데, 그래도 일본에서 먹는게 맛있지이!

 

 

 

 

 

 

 

 

 

 

 

 

 

 

 

 

 

뭘 먹을까 고민하다가

스파이스 모스버거 세트를 주문!

 

스파이스 모스버거에 프렌치후라이와 탄산음료(메론소다)를 추가.

 

 

 

 

 

 

 

 

 

 

 

 

 

 

 

 

양파 가득한 스파이스 모스버거 등장!

도톰한 고기에 양파와 할리피뇨가 가득해서 느끼한 일본음식중에는 매콤하게 먹을 수 있는 햄버거.

 

 

 

 

 

 

 

 

 

 

 

 

 

 

 

 

 

 

일본가면 즐겨마시는 메론소다와 도톰한 프렌치후라이가 냠냠 쩝쩝. 맛있다.

 

 

 

 

 

 

 

 

 

 

 

 

 

 

 

 

 

한입 베어물고, 짭쪼롬한 프렌치 후라이를 즐기며, 오키나와의 마지막 점심을 모스버거에서 먹고 클리어!

 

 

 

 

 

 

 

  1. 2018.01.16 20:52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