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가이따이에서 조랑말트래킹과 마닐라베이에서 멋진 선셋을 감상하고 난 뒤, 우리는 밥을 먹으러 샤부칸(샤브칸)이라는곳으로 향했다.

언제나 그렇지만, 마닐라의 교통체증은 정말 장난이 아니다.

 

마닐라베이 선셋을 감상하고 나서 후딱 움직였음에도 불구하고, 해는 이미 거의 다 짐.

계속해서 우리를 가이드해주신 가이드님이 뭔가를 먹였기때문에, 샤부칸에 가기전에 과일시장에 후딱 들림!

(가는길에 과일시장이 있음!)

 

 

 

 

 

 

 

 

 

 

 

 

 

 

 

여기에 왠 군밤이냐 싶어서, 계속 집어 먹음 ㅋㅋㅋㅋ

맛보라고 준건데, 가이드님이랑 계속 집어먹는 ㅋㅋㅋㅋㅋ

집어먹으면서 배채움 ㅋㅋㅋ

 

 

 

 

 

 

 

 

 

 

 

 

 

 

식탐이가 싫어하는 두리안 ㅜ.ㅜ

냄새 놉!

 

 

 

 

 

 

 

 

 

 

 

 

 

 

 

다양한 과일이 있지만, 이틀동안 바나나지옥에서 돌아온 우리는 아무 과일도 사지 않음.

(사실 여긴 망고나 다른 과일을 사기에 좋은데, 식탐이는 망고를 그닥 좋아하지 않음)

 

 

 

 

 

 

 

 

 

 

 

 

 

 

 

그리고 나서는, 오늘 저녁을 먹을 샤부칸에서 가이드님이, 타이거새우 한마리씩을 맛볼 수 있게 해주시겠다고 해서

수산물시장으로 입성!

 

 

 

 

 

 

 

 

 

 

 

 

 

 

 

섬나라인 마닐라이니만큼, 신선한 해산물은 굿이였지만, 수산물시장의 환경이 좋지 않아서 ㅜ.ㅜ

타이거새우를 구입하고 빠른걸음으로 총총총.

 

 

 

 

 

 

 

 

 

 

 

 

 

 

 

호객행위를 하는 사람들도 많았는데, 쌩까고 빠른걸음으로 고고씽!

 

 

 

 

 

 

 

 

 

 

 

 

 

 

 

 

오늘 우리가 밥을 먹을 마닐라맛집 샤부칸!

샤브샤브를 맘껏 먹을 수 있는 곳이다.

 

가이드님이 미리 예약을 해놓은 덕분에....

진짜 이번 마닐라패키지여행때는 살쪄서 돌아왔음.

 

 

 

 

 

 

 

 

 

 

 

 

 

 

 

시간이 쬐끔 지나자, 어마어마한 사람들!

여기 진짜 유명한가봄!

 

 

 

 

 

 

 

 

 

 

 

 

 

 

 

라면사리와 볶음밥도 있구욤!

 

 

 

 

 

 

 

 

 

 

 

 

 

 

각자 테이블 앞에 원하는 소스를 제조해 먹을 수 있도록, 마늘과 파, 매운고추가 준비되어 있다.

 

 

 

 

 

 

 

 

 

 

 

 

 

 

그리고 우릴 위한 특식이 아니였던걸로 기억하는 망고 ㅋㅋㅋㅋ

(다른팀 특식이였음ㅋㅋㅋ)

 

 

 

 

 

 

 

 

 

 

 

 

 

 

 

우리나라 사람은 김치, 마늘, 파가 있어야 밥을 먹은것 같죠!

 

 

 

 

 

 

 

 

 

 

 

 

 

 

오늘 샤부칸에서 우리가 먹을 고기 :)

고기는 무한리필이고, 양고기와 소고기 등이 나왔음.

 

 

 

 

 

 

 

 

 

 

 

 

 

 

 

야채와 각종 어묵들, 그리고 옥수수도 있다.

 

 

 

 

 

 

 

 

 

 

 

 

 

 

 

내 입맛에 맞게 양념장 제조중!

빨간 고추는 많이 넣으면 매우니 적당하게 넣고, 우리나라사람 입맛에 딱 맞는 마늘도 듬뿍!

 

 

 

 

 

 

 

 

 

 

 

 

 

 

 

 

그리고 가이드님이 쏘신 타이거새우!

1인당 1마리씩인데, 오동통한게 +_+ 비쥬얼 굿!

 

 

 

 

 

 

 

 

 

 

 

 

 

 

 

 

보이나?

육수부터 국물이 우러날 수 있게 타이거새우 4마리를 샤브샤브 냄비에 넣었을뿐인데,

꽉~~~! 참!

 

 

 

 

 

 

 

 

 

 

 

 

 

 

 

 

새빨갛게 익은 새우님 :)

오동통통~~~~~~~♩

 

 

 

 

 

 

 

 

 

 

 

 

 

 

 

요건 양고기!

이것도 역시 무한리필이 가능하다.

 

 

 

 

 

 

 

 

 

 

 

 

 

 

 

이렇게 샤브칸(샤부칸)에서 배터질때까지 무한리필 샤브샤브를 맛보았던 식탐!

밥먹고 나서는 오카다호텔로 고고!

 

아~~~ 무한리필 샤브샤브 먹고싶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