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하롱베이 패키지여행♥ 락비엣(Lac Viet) 뷔페에 가다

 

 

하롱베이 앞바다를 보고, 재래시장 탐방을 마친 우리 패키지일행은 노곤노곤한 컨디션 회복을 위하여 먼저 마사지샵을 들렸다.

베트남 마사지는 태국이나, 필리핀 마사지와는 다르기때문에 사실 그닥 맘에 들진 않았다.

여튼, 노곤노곤했기때문에 마사지받으면서 한숨 잠 들었더니, 어느정도 파워 업!

 

이젠 또 먹으러 가즈아~♥

 

이번에 갈 곳은 베트남 하롱베이의 락비엣 레스토랑.

디너타임에가면 민속공연과 함께 뷔페를 즐길 수 있는 곳이라고 한다.

 

 

 

 

 

 

 

 

 

 

 

 

 

어떻게 갔는지는 모름.

그냥 가이드님이 이끄는데로 도착한곳이 바로 락비엣 레스토랑

(Lac Viet)

 

 

 

 

 

 

 

 

 

 

 

 

 

 

 

레스토랑 내부는 보다싶이 대부분 한국인 관광객으로 꽉 차있다.

대부분 여행사들이 락비엣을 식당으로 넣는듯.

우리가 갔을때는 전력 수급이 좀 되지 않아 갑자기 에어컨이 나오지 않았는데, 더워서 난감 난감

 

 

 

 

 

 

 

 

 

 

 

 

 

 

전통공연을 한다고 하지만 사실 사람도 많고, 음악은 시끄럽고, 솔직히 정신산만한 느낌이였다.

거기에 전통공연이긴 하지만, 왜 음악은 대부분 우리나라 트로트가 연주되는 걸까?

 

 

 

 

 

 

 

 

 

 

 

 

 

 

음식 대부분도 우리나라 사람 입맛에 맞추어진 느낌이다.

특색있었던건 요 노니차 정도?

 

 

 

 

 

 

 

 

 

 

 

 

 

 

 

패키지팀 한팀 한팀이 늘어갈때마다 레스토랑내부는 알록달록해진다.

거기에 시끄러움 UP!

솔직히 말하면, 우리나라 뷔페들보다 음식도 그닥..

그냥 호텔 아침 조식같은 느낌이랄까?

 

 

 

 

 

 

 

 

 

 

 

 

 

 

약간의 베트남현지식도 있지만, 거의 우리나라 음식이라고 보기에 무방하다.

 

 

 

 

 

 

 

 

 

 

 

 

 

 

그나마 베트남식인 베트남만두.

식당 다니면서 이게 나오면 많이 주워먹었는데 ㅋㅋ

 

 

 

 

 

 

 

 

 

 

 

 

 

 

그리고 잡채와 나란히 놓여있는 볶음면.

조식때도 저 볶음면은 많이 먹었던것 같다.

 

 

 

 

 

 

 

 

 

 

 

 

 

 

 

 

본격적인 한식타임.

물론 한식을 선호하는 패키지팀들이 많기때문에 대부분 한식이 많지만, 나름의 베트남음식도 있었으면 좋았을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달다구리했던 고구마.

 

 

 

 

 

 

 

 

 

 

 

 

 

 

그리고 카레와 탕수육 ㅋㅋㅋㅋ

누가보면 한국식당인줄 알것 같음.

 

 

 

 

 

 

 

 

 

 

 

 

 

 

그나마, 다양한 과일들은 맘에 쏙!

우리나라 파인애플은 새콤달콤한데, 베트남 파인애플은 당도가 엄청 높다.

개인적으로 베트남에선 파인애플을 많이 드시기를 추천추천!

 

 

 

 

 

 

 

 

 

 

 

 

 

 

식탐이의 조촐한 저녁!

에어컨이 안되서 사실 입으로 들어가는건지, 코로 들어가는건지 정신없이 먹었다.

개인적으로 용과 짱짱 맛남!

 

어쨋든 다소 부산했던 락비엣의 저녁이 끝났다.

 

 

 

 
 
★자세한 여행기는 유투브 동영상을 참고하시기를! ★

 

 


 

 

 

 

 

 

 

베트남 하롱베이&하노이 패키지여행기 - 비엣젯 타고 하이퐁공항으로 고고!

 

지난 3월 이후로 엄카의 은혜로 베트남 하롱베이와 하노이 패키지에 다녀온 식탐이!

미리 예약을 해두어 엄청 저렴한 가격에 하롱베이&하노이 패키지를 다녀왔지만, 풀옵션을 진행하여 거의 노옵션 패키지 비용과 비슷한 금액을 지불하고

하롱베이 & 하노이 패키지여행을 다녀왔다.

 

 

우리를 베트남 하이퐁 공항으로 데려다 줄 비행기는 비키니 승무원들이 유명하다는 비엣젯.

베트남의 저가항공사 비행기이다.

 

음..... 사실 여러 항공사의 비행기들을 타봤지만, 미리 먼저 이야기 한다면...

비엣젯은 최악이다.

진심...... 먼저 다녀온 룡룡이가 "꼬리뼈 아파 죽을뻔 했어..." 라고 했을떄 알아봤어야 하는데.....

진심... 돌아오는 비행기에서 다음날 출근해야하는데... 꼬리뼈아파서 잠을 못잘 정도!

 

여튼, 베트남 하롱베이&하노이 여행기는 지금부터 시작!

이번 여행기부터는 유투브 영상과 함께 합니다♥

리얼한 여행후기가 궁금하다면, 맨 아래 영상을 참고해주세요!

 

 

 

 

 

   

 

 

 

 

 

 

 

 

그 누가 말했던가.........

새벽비행기는 진심 힘들다.

새벽 3시 마마님을 모시러 안산으로 출발.

4시 마마님을 픽업하여 5시 반 인천공항에 도착.

후딱 정신없는 티켓팅을 마치고... 7시 이륙을 앞두고 있으나.

언제나 늘 그렇듯....... 지연이란다.

 

일단 쌩얼임으로 영상이고 사진이고, 나발이고. 그냥 잤다...

물론 기내식따윈 없으니까, 아침댓바람부터 탑승동 파리바게트에서 샌드위치 2개사서 마마님과 폭풍흡입하고

딥슬립!

 

 

 

 

 

 

 

 

 

 

 

 

 

 

 

꼬리칸에 탑승해서 기름냄새 풀풀 맡으며, 약 4시간의 시간을 버티니, 베트남 하이퐁 공항에 도착.

 

보통 국적기는 하노이공항으로 가는데, 우리는 하롱베이 일정이 먼저였기떄문에 하이퐁 공항으로 고고!

참고로 우리나라에서 하이퐁 공항 직항은 현재 비엣젯밖에 없다고 한다. 망할.....;;;;

 

 

 

 

 

 

 

 

 

 

 

 

 

 

 

다행히 하이퐁공항에 도착하니, 진짜진짜 날씨 좋음!

빨간 비엣젯 비행기가 넘나 아프지만, 진심... 꼬리뼈 아픔.

그냥 온 몸이 다 아픔 ㅜ.ㅜ

 

 

 

 

 

 

 

 

 

 

 

 

 

 

 

하이퐁 공항은 작은 공항이라, 입국 수속도 완전 간단했다.

년초에 다녀온 대마도 입국하는 느낌이랄까?

그러나, 이날 줄서기를 잘못했는지.. 우리가 서는줄만 계속 딜레이 됨! ㅜ.ㅜ

 

 

 

 

 

 

 

 

 

 

 

 

 

 

 

도착 후, 버스에서 곱게 단장하고 나서 셀카 한장.

문제는 여기서부터 발생.

 

사실 마마님이나 식탐이나 정말 아~~~~무 생각이 없었기떄문에... 환전을 많이 하지 않았다. (옵션을 많이 할 생각이 없었음)

근데, 분위기가 모든 옵션을 다 해야할 분위기.

아뿔사... 베트남에는 사설 환전소가 없다고 한다. (환전 하기 위해서는 금방으로 가야한다고 함)

그래서....... 결국 옵션은 카드로, 나머지 기타비용은 짜투리 현금과 정말 소액으로 바꾼 베트남 화폐 동으로 해결했다.

 

기본적으로 베트남은 US달러를 사용할 수 있지만, 환전이 어려운편임으로 넉넉히 환전해가시길!

 

 

 

 

 

 

 

 

 

 

 

 

 

 

 

 

 

 

가이드님과 접선 후, 우리의 첫 일정은 밥먹으러 가기 전 과일가게에 들려, 맛난 과일먹기.

파인애플이랑 망고, 바나나가 보인다.

저 바나나를 보니 필리핀 가이드님이 생각나는 군!

 

 

 

 

 

 

 

 

 

 

 

 

 

 

 

진짜 엄청 달고 맛있었던 파인애플을 1일 1통하고...

 

 

 

 

 

 

 

 

 

 

 

 

 

 

반건조 코코넛도 순식간에 폭풍흡입하며.....

밥먹으러 하롱베이 시내로 고고!

 

 

 

 

자세한 리얼포스팅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욥!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